최종편집일시:2021.11.29 (월요일)  로그인 | 회원가입
주간날씨 전체기사 다문화뉴스 다문화정책 대학/교육 생활/문화 국제/정치 사회/복지 동영상뉴스 칼럼 English News
지역사회인권/복지환경/노동의료/식품
 
전체보기
지역사회
인권/복지
환경/노동
의료/식품
뉴스 홈 사회/복지 인권/복지 기사목록
 
적재 팬, 문화소외 아동에게 900만원 상당 악기 기부
기사입력 2021-07-31 오후 3:12:00 | 최종수정 2021-07-31 15:12   


사회복지법인 함께걷는아이들은 싱어송라이터 겸 기타리스트 적재 팬들이 ‘적재드림’ 활동으로 900만원 상당의 악기를 기부했다고 29일 밝혔다.

적재드림은 적재 팬들의 모금으로 문화소외계층에 악기를 기부하는 활동이다.

올해는 함께걷는아이들과 함께 ‘적재드림 2021, 기타를 사랑한대’를 진행해 문화소외계층 아이들이 이용하는 지역아동센터 16곳에 우쿨렐레 39개, 어쿠스틱 기타 40개를 전달했다.

적재 팬들은 “우리의 마음이 꿈을 찾아 걸어가는 아이들을 비춰줄 밤하늘의 별빛이 됐으면 좋겠다”며 “앞으로 지원 대상을 넓히고 악기 종류를 다양화해 활동을 이어나가길 소망하고 있다”고 향후 계획을 밝혔다.

유원선 ​함께걷는아이들 국장은 “적재 팬들은 3년째 아이들을 위한 악기 기부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며 “덕분에 전국 곳곳에서 아이들이 음악과 함께 건강히 성장하고 있다. 감사하다”고 말했다.

​적재드림 악기 기부는 국내 최대의 악기 유통사인 기타네트 협조로 가능했다.

기타네트는 의미 있는 기부 활동에 함께할 수 있어 좋았고 내년에도 꼭 참여하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적재는 7월 26일 발매된 AKMU의 새 앨범에 작곡과 편곡으로 참여하는 등 다양한 음악 활동을 펼치고 있다. 네이버 NOW에서 평일 저녁 11시 ‘적재의 야간작업실’도 진행한다.

함께걷는아이들은 2013년부터 악기 나눔 캠페인 ‘올키즈기프트’를 운영하며, 기부받은 중고 악기와 새 악기를 문화소외계층 아이들이 이용하는 복지기관에 나눔 해왔다. 캠페인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올키즈기프트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회복지법인 함께걷는아이들 개요

아이들이 앞으로 살아갈 세상이 ‘혼자 뛰어가는 경쟁 사회’가 아니라 ‘함께 손잡고 걸어가는 연대 사회’가 되기를 바라며 2010년에 세워진 사회복지법인이다. 이를 위해 아동·청소년을 위한 문화예술, 교육, 복지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실행한다. 문화예술 사업인 올키즈스트라(Allkidstra)를 비롯해 교육 불평등 해소를 위한 ‘올키즈스터디(Allkidstudy)’, 거리에서 청소년을 만나 지원하는 ‘움직이는청소년센터 EXIT’ 등 다양한 분야의 활동으로 아이들의 인성과 지성, 감성의 성장을 돕고 있다.
한상면기자
 
 
 
 
네티즌 의견
전체 0   아이디 작성일
 
의견쓰기
 
생명보험재단, ‘생명숲 꿈이룸 지원사업 3기’ 통해 교육격차 해소 앞장
경성어패럴 세바스찬골프웨어, 저소득 소외계층 위해 기능성 의류 기부
인권/복지 기사목록 보기
 
  사회/복지 주요기사
수원가정법원, 2019년 설치 확정- 안산, 안양, 성..
신한은행, 다문화 가정 아동들과 창경궁 궁중생활..
제니튼, 인천 서구 다문화가족 자녀 무료진료 2차..
제니튼, 인천 서구 다문화가족 자녀 무료 치과진..
고경력과학기술자 올바른 지원센터구축에 기대
도서출판 행복에너지, 김재규 교수 ‘얌마, 너만 ..
청심국제중고, 지난해 이어 2013 도서기부제 진행
율목도서관-외국인노동자상담소, 소외계층 지원 ..
 
 
주간 인기뉴스
 
인기 포토뉴스
“문화비 소득공제, 무엇을 어..
디지털서울문화예술대, ‘제11..
김주덕 변호사 국민훈장 '무궁..
[한글날 572돌 기념] "제9회 ..
 
회사소개 광고안내 이용약관 개인보호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제휴안내 광고신청 기사제보 독자투고 구독신청
 

한국다문화타임즈ⓒ2006-17All Rights Reserved.Any Questions to asiakang@nate.com 
등록번호: 서울,아02417 등록일자:2013.01.14 청소년보호책임자:한상면
발행:서울특별시 은평구 갈현로 25길 5-11, 2층 전화
:050.2405.1700,
발행인(직):010.7523.1700
팩스:0303.0405.1700
발행인:강상완 편집인:김용우/강희용 자문변호사:김주덕

논설위원:김문재.김유명.박경범.손상진.양준수.한상면
한국다문화타임즈 Site : www.damunhwatimes.com 
부설 한국다문화연합 www.Gama.pe.kr

Copyright(c)2021 한국다문화타임즈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