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시:2023.03.31 (금요일)  로그인 | 회원가입
주간날씨 전체기사 다문화뉴스 다문화정책 대학/교육 생활/문화 국제/정치 사회/복지 동영상뉴스 칼럼 English News
정치이슈해외소식남북화합
 
전체보기
정치이슈
해외소식
남북화합
뉴스 홈 국제/정치 해외소식 기사목록
 
한국계 1조원대 자산 운용사 대표, 호주 브리즈번시 ‘올해의 다문화 젊은 사업가’ 수상
기사입력 2022-11-26 오전 11:55:00 | 최종수정 2022-11-26 11:55   


호주에서 1조원대(12억 호주 달러) 규모 자산 운용사를 운영하는 30대 재외동포가 현지 지방자치단체의 ‘올해의 다문화 젊은 사업가’로 선정됐다.

21일 솔로몬스 자산운용은 11월 11일(현지 시각) 퀸즐랜드주(州) 브리즈번시에서 열린 ‘브리즈번 다문화 비즈니스 리더 수상식’에서 자사 신용하(32) 대표가 ‘올해의 다문화 젊은 사업가’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브리즈번시가 선정, 시상하는 ‘다문화 기업상’은 매년 기업 창의성, 혁신력, 성장력을 바탕으로 지역 경제 및 사회에 이바지한 다문화 인재들에게 주어지는 상이다. 신 대표는 총 9명의 후보자 가운데 최종 수상자 3명 중 1명으로 선정됐다.

브리즈번은 시드니, 멜버른에 이어 호주에서 세 번째로 인구가 많은 곳이자, 퀸즐랜드주 주도다. 2032년 하계 올림픽 개최가 확정되며 최근 글로벌한 주목을 받고 있다.

갈라 디너를 겸한 시상식에는 약 500명의 현지 유력 기업인, 비즈니스 리더들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행사에서는 자선 경매도 진행됐으며, 수익금 전액은 다문화 비즈니스 장학금 프로그램 지원에 쓰일 예정이다.

서울 출신인 신 대표는 중학교 1학년 때 어머니를 따라 호주로 이민을 떠났다. 이어 현지 그리피스대 경제학과를 졸업한 뒤 맥쿼리 투자은행, JP 모건 금융 자산투자 등 글로벌 금융 회사에서 10년간 근무한 경험을 바탕으로 2019년 솔로몬스 자산운용을 창업했다.

솔로몬스 자산운용은 신 대표의 진두지휘로 창업 3년 반 만에 1조원대 자산을 운용하는 투자 기업으로 고속 성장했다. 현재 총 80여명의 직원이 신 대표와 함께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신 대표는 68개국, 143개 도시에 지회를 둔 세계한인무역협회(월드옥타)의 차세대위원회 대륙 대표를 맡는 등 글로벌 한인 무역업계에도 이름을 알리고 있다. 현재는 월드옥타 본부위원회 디지털옥타추진위원회 부위원장을 맡고 있다.

신 대표는 “올해 호주 다문화 인구가 공식적으로 전체 인구 절반을 돌파했다. 이번 수상이 더 뜻깊은 이유”라며 “앞으로 한국 유망 중소기업이 대양주 시장에 진출하는 기회의 문을 열어주기 위해 더 적극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강상완발행인기자
 
 
 
 
네티즌 의견
전체 0   아이디 작성일
 
의견쓰기
 
다음기사글이 없습니다.
英 엘리자베스 장례 열흘 간 국장..윈저성 교회 지하서 영면
해외소식 기사목록 보기
 
  국제/정치 주요기사
세계시민 평화통일기원 대회 파주 임진각서 열려
'세월호 참사로 슬픔이 가득한 도시' 안산... [안..
CU클린업피부과, 대한민국가족지킴이와 반기문 전..
제종길 새정치민주연합 안산시장 후보, 선거대책 ..
외교부, ‘해외안전여행 대학생 서포터스’ 6기 ..
제18대 '박근혜정부'의 출범과 현실
외교부, 제7차 한·베트남 영사국장회의 개최 결..
KOTRA, 인턴 후 채용의사가 있는 해외기업 66개사..
 
 
주간 인기뉴스
 
인기 포토뉴스
한국 최대 규모 웹소설 플랫폼..
째깍악어, 결혼이주여성 대상 ..
옛 그림과 소통하는 이색 음악..
안랩, 한국IT복지진흥원과 정..
 
회사소개 광고안내 이용약관 개인보호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제휴안내 광고신청 기사제보 독자투고 구독신청
 

한국다문화타임즈 Any Questions to asiakang@nate.com 
등록번호:서울,아02417 등록일자:2013.01.14 청소년보호책임자:한상면
발행:서울특별시 은평구 서오릉로20길 3-1,502호 전화:050.2405.1700
발행인(직):010.7523.1700 팩스:0303.0405.1700
발행인:강상완 편집인:김용우 자문변호사:김주덕
논설위원:김유명.박경범.손상진.양준수.한상면

한국다문화연합  www.Gama.pe.kr

Copyright(c)2023 한국다문화타임즈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